​고  구  인 (대원 2기)

​고  구  인 (대원 2기)

안녕하세요... 고구인입니다. 이번에 대원방송 2기 전속 성우로 합격했습니다.




선생님들의 따뜻한 관심과 사랑 그리고 열정적인 수업이 없었더라면 ...

지금 이런 기쁨 느끼지 못했으리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.


예전에 2~3년 전으로 기억되는데 ...

제가 사랑하는 동생이...

(지금은 합격한 남동생입니다. 누구라곤 말 못하겠습니다.^^;;)

시험의 실패로 슬퍼할 때 ...

박영화 원장님이 진심으로 옆에서 그 슬픔 같이 하시며 ..

눈물 훔치는 모습 보게 되었습니다.

그 당시 저도 물론 떨어졌지만...

선생님의 눈물을 보고 정말 제자들 아끼고 사랑 하시는구나...

이런 아름다운 맘을 가지신 선생님과 꼭 같은 부스에 들어가리라...

꼭 좋은 후배가 되리라..

마음 먹었던 기억이 떠오릅니다 .


좋은 후배로...

사람을 사랑 하는 마음으로...

진심 담아 연기 하겠습니다...

진심으로 감사합니다..